뜬눈으로 지새운 3박4일...향항 리공대학에 무슨 일?
[ 2019년 11월 19일 10시 21분   조회:755 ]



5个月,示威冲突以难以想象的规模和程度在香港不断发酵,而这一次,暴力火焰的蔓延之处是本该宁静和平的“象牙塔”——大学校园。近日,香港市民的目光都关注着香港理工大学。来源:上观新闻



11月14日傍晚,示威者进入香港理工大学设置路障并堵塞红磡隧道;16日晚间,暴徒首次与警方发生武力对峙;17日下午,香港警方将香港理工大学一带的暴力行为定性为暴动……以往繁忙的红磡道路一片死寂,承载着知识和文明的理大校园、香港历史博物馆成为硝烟四起的“战场”。



继11月12日晚暴徒侵占香港中文大学并在二号桥与警方爆发激烈对峙,一周内,香港大学、浸会大学、香港理工大学等相继“沦陷”。暴力示威者利用大学校园为据点,肆意破坏校园,逼迫正常学生“罢课”,并骑劫大学生来实行暴力行动,让全港市民为之心寒。



香港理工大学位于香港九龙红磡地区,学校东侧有多座天桥横跨红磡隧道,而红磡隧道,是连接港岛与九龙的交通生命线。14日傍晚,红磡隧道已全面停运,隧道上面的天桥被暴徒用桌椅和杂物堵死,广阔的车道上空无一人,不时有黑衣人在天桥顶上来回穿行,气氛十分紧张。



当晚,红磡隧道收费站被几度纵火,消防员扑灭后,黑衣人又偷偷靠近。他们刻意趁消防员不备,把燃烧的汽油弹放在电箱里。隧道收费站岗亭不断发生爆炸,被烧得熏黑一片,滚滚浓烟弥漫在夜空里,四顾无人的红磡如同一座死城。



漆咸道南和柯士甸道交界的十字路口,是这三日来接连交火的火力点。这里比邻理工大学教学楼,还有嘉诺撒圣玛利书院、香港历史博物馆等历史建筑。



从14日开始,上百名暴徒就在这个十字路口肆无忌惮地扔砖头、纵火。漆咸道上散布着大量砖块、铁栅栏和刺钉,从人行道上被撬下来的砖头被砌成一个个拱门的形状,每当有车辆经过都会马上被扎破起火。



16日晚,暴徒与警方首次在漆咸道南和柯士甸道路口形成对峙。这一夜,密集投掷的汽油弹在历史博物馆外形成冲天烈焰,火光把夜空映照得如同白昼。冲突持续到凌晨两点,现场留下一片狼藉,黑衣人躲进教学楼内。



一夜硝烟未尽,第二天(17日)早上,有一百多名市民自发到香港理工大学附近清理路障,黑衣人随即与市民发生冲突,防暴警察赶到现场进行驱散。



冲突从早上一直持续到半夜,数不清有多少次,暴徒形成伞阵推进,警方出动水炮车喷射蓝色水剂,黑衣人疯狂投掷汽油弹形成一片火海。水、火和烟雾充斥在这个小小的路口,漫天的胡椒烟雾将道路、建筑和空气都染成了蓝色,让人窒息的气味久久不散。



连接香港理工大学和红磡隧道收费站的畅运道行车天桥成为另一个火力点。入夜后,失控的年轻人们每人手持一个汽油瓶往桥中心的路障“冲锋”,路障的另一边是警察防线,密集的汽油弹竟直接点燃了一辆尝试靠近的警车。



不远处,另一座人行天桥则数次起火,烧成暗红色的水泥块如熔岩般脱落,空旷的城市里不时回响起爆炸声和枪声,让人恍惚间觉得这不是香港,而是某个中东国家的战场。



晚9时,为确保在香港理工大学所有人的安全,警方再一次呼吁校园内所有人,立即循北面李兆基楼(Y座)出口离开,并听从警方指示。警方又向暴力示威者喊话称,“现在只有一条路可走,那就是投降”。当晚,理大、城大、科大、浸大和港大5所高校的校长发布联合声明,呼吁理大的师生和各方人士尽快离开校园,并请各方保持克制。



理大的漆咸道外是一个商业广场,深夜时分,仍然有许多普通市民驻足而立,盯着广场上的大屏幕,电视新闻里正在直播理工大学内的情况。“现在的大学生怎么会这样,想想我们以前上大学的时候,除了读书最多就是去参加舞会玩玩。”一位市民摇摇头说。对此不解的人还有很多。在这场运动中,有许多年轻人真的就是十几岁的孩子,冲在最前线的甚至有身材瘦小的女孩。这些孩子本应该拿着书本的手,为何此刻却握着汽油瓶,站到了整个社会秩序的对立面?



而更令人不安的是,这场运动的暴力边界到底在哪里?在这些暴力行动中,虽然示威分子内部有所组织,但这种组织是离散的、非理性的,内部经常出现讨论和分裂,没有人能控制每个个体的行为。年轻人为了“博出位”,让自己在群体里脱颖而出,都会希望尝试更加激烈的行为,于是将暴力边界不断推高。



这一夜对于整个香港来说是无眠的。如果说在此之前还有人同情这些示威者,而这一夜以后,这座城市突然有些错愕:今天的香港到底在发生什么?持续5个多月的暴力行动,从破坏公共设施到伤害平民和学生,这样的代价香港是否愿意继续承担?

上观新闻

파일 [ 6 ]

[필수입력]  닉네임

[필수입력]  인증코드  왼쪽 박스안에 표시된 수자를 정확히 입력하세요

Total : 8459
  • 불길 뛰어들어 스페인 주민 구한 '슈퍼맨'은 세네갈 불법 이민자, 거주권 받을까  불길 속에서 걷지 못하는 스페인 주민을 구한 세네갈 불법 이민자가 영웅이 됐다고 11일(이하 현지시간) 스페인 일간지 엘파이스 등이 보도했다. 하루아침에 영웅이 된 주인공은 고르기 라민 소우(20). 그가 구한 사람으로...
  • 2019-12-13
  • 이집트 고대 유물부는 수도 카이로 서쪽 기자 피라미드 근처에서 발굴 작업을 하던 중 람세스 2세의 진귀한 동상을 발견했다고 11일(현지시간) 밝혔다.  11일(현지시간) 이집트 기자 지역에서 발굴된 람세스 2세의 분홍색 화감암 동상. [신화=연합뉴스] 유물부는 성명을 통해 이 동상이 지난주 미트 라히나 지역의 프타...
  • 2019-12-13
  • 최근 장시(江西 강서)성 문물고고연구원이 전한 소식에 따르면, 475일간 발굴작업을 통해 간장신구(贛江新區) 치싱두이(七星堆, 칠성퇴) 육조(六朝) 고분군에서 고대 고분 73개를 정돈했는데, 이중 육조 고분이 가장 많고 그 형태도 가장 다양하며, 가장 큰 규모에 가장 높은 계층적 특징을 보였다. 전문가들은 이 고분군은...
  • 2019-12-13
  • 광동 주해 횡금통상구 및 종합교통터미널은 중국건설2국에서 건설을 책임졌는데 2017년 2월 착공한 이래 시공진전이 순조로워 현재 통관조건 기본적으로 구비됐다고 한다. 신횡금통상구는 '협력검사, 1차허가'의 혁신통관모식을 리용하고 일일 통관량 연인원 22.2만명으로 설계하여 내지와 오문의 래왕에 큰 편리를...
  • 2019-12-13
  • 해외넷 12월 11일 보도에 따르면 인도네시아의 한 어부가 지난 10일, SNS에 자신이 포획한 길이가 3m에 달하는 바닷고기를 공개해 화제가 되고 있다. 그는 "이는 대형 지진이나 해일이 일어날 징조이다."고 글을 올려 사람들을 불안에 떨게 했다. 이에 인도네시아 기상청은 민간전설에 불과하다고 말했다. 봉황넷 
  • 2019-12-12
  • 뉴질랜드주재 중국대사관은 12월 10일, 화이트섬 화산분출 재해에서 2명의 중국 공민이 관련되였음을 확인했다. 그중 1명이 부상으로 이미 병원에 호송되여 치료를 받고 있으며 중국대사관은 이미 뉴질랜드측에 다른 한명의 중국 공민 관련 상황을 조속히 제공할 것을 요구했다. 사진종합 
  • 2019-12-12
  • 12월 9일, 귀주성 검남포의족묘족자치주 독산현(独山县) 북부에 '자금성'을 방불케 하는 산채가 건축돼 주목된다. 성벽내에는 3개의 정금위좌가 있고 수십채에 달하는 기와집이옹기종기 들어앉아 고풍스러움을 자아냈다. 자금성의 축소판이란다. 이 '자금성'을 건축하는데 22억원이 투입된 것으로 알려졌다...
  • 2019-12-11
  •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11일 전국 당 선전일꾼 백두산지구 혁명전적지답사 행군대가 지난 10일 백두산을 답사했다고 보도했다. 선전일꾼들이 붉은 깃발을 흔들며 환호하고 있다. [노동신문=뉴스1] 북한 노동신문은 11일 자 신문 전면을 할애해 지난 10일 전국 당 선전일꾼들의 백두산지구 혁명전적지 답사 행군 기...
  • 2019-12-11
  • 미국 뉴저지주의 저지시티에서 10일(현지시간) 총격 사건이 발생해 경찰관과 용의자 등 총 6명이 사망했다고 NBC 뉴스를 비롯해 미국 언론들이 보도했다.   총격 사건은 이날 오후 저지시티의 '마틴 루서 킹' 도로 인근에서 발생했다.   NBC 뉴스는 경찰관 1명과 용의자로 추정되는 2명, 민간인 3명 등 ...
  • 2019-12-11
  • 12月,在这个仿佛天然用来总结与缅怀的时间里,美联社、路透社和法新社三家国际通讯社公布了各自的2019年度精选图片。从局部地区矛盾冲突到人类社会公共议题,各大通讯社记者在世界各地,用镜头为我们记录下这一年的焦点事件。我们从三百余张照片中挑选出以下部分,与大家一同回顾2019。图为当地时间2019年2月20日,叙利亚...
  • 2019-12-10
  • 위챗공식계정 ‘글밤’ 500회 기념 특집 ‘력사가 노래가 될 때-노래로 듣는 우리 민족 이야기’문화콘서트 글밤 및 출연자 일동 문화콘서트인 ‘력사가 노래가 될 때-노래로 듣는 우리 민족 이야기’가 관객들에게 재미와 감동을 선사하며 주말을 알차게 채워 주었다. 조선족 문화에 대한 ...
  • 2019-12-10
  • 수상하는 미스 남아공 조지비니 툰지(26). [로이터=연합뉴스] 2019 미스 유니버스 타이틀이 미스 남아프리카공화국에 돌아갔다.  미스 남아공 조지비니 툰지(26)는 8일(현지시간) 미국 애틀랜타에서 열린 미스 유니버스 대회에서 1위를 차지했다. 흑인이 왕관을 차지한 것은 2011년 이후 8년 만이다.  수상하는 ...
  • 2019-12-10
  • 영국설계사 크리스토프가 2년간의 품을 들여 만든 초호화 사치품인 하이힐이 최근 세상에 선보였다. 이 하이힐은 18 k백금과 황금 그리고 2000여개의 보석으로 만들어졌는데 판매가격이 30만파운드(약 인민페 275만6000원)에 달하는것으로 알려졌다./중신넷 
  • 2019-12-09
  • 로이터통신은 인도경찰측은 집단성폭행후 신체에 방화까지 한 4명 범죄분자들을 사살했다고 8일 전했다. 이 소식을 접한 피해자 가족과 주민들은 환호했다. 인도 북부 운나오(Unnao)에서 12월 5일(현지시간), 성폭행피해를 증언하기 위해 법원으로 가던 한 여성(이 신체방화를 당하여 6일 끝내 숨졌다고 BBC등 매체가 7일 ...
  • 2019-12-09
  • 연변항공승무원학교 ‘12.9운동’ 기념 웅변대회 개최   12월 6일, 연변항공승무원학교(교장 최옥금) 전체 사생들은 ‘12.9운동’  84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애국주의를 고양하고 멋진 인생을 성취하자’ 라는 주제의 웅변활동을 성대하게 거행했다.   84년전 북평의 열혈청...
  • 2019-12-07
  • 현지 시간으로 5일, 문재인 한국 대통령이 서울 청와대 대통령부에서 왕의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과 면담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왕의 부장에게 습근평 주석에 대한 친절한 안부를 전해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그는 올해는 한중 양국에 있어 중요한 의의가 있는 한해라며 자신은 습근평 주석과 6월 오사카에서 성공...
  • 2019-12-06
  • 5일(현지시간) 프랑스 수도 파리에서 연금개혁 반대 시위가 펼쳐졌다. 파리 동부에서는 몇몇 시위자가 상점 창문을 깨뜨리고 방화를 하기도 했다. 프랑스의 주요 노동·직능 단체들은 정부의 연금개편이 은퇴 연령을 늦추고 연금의 실질 수령액을 감소시킬 것이라면서 폐기를 요구하는 대규모 시위를 이날 전국...
  • 2019-12-06
  • 12월 4일, 참가선수들이 눈조각작품을 창작하고 있다. 12월 3일, 후룬베이얼(야커스) 제3회 국제눈조각초청경기가 내몽골 야커스(牙克石)시 봉황산 설곡(雪谷)광장에서 막을 열었다. 국내외 20개 팀의 선수들이 4일간 일정으로 된 경기에 참가했다. 인민넷 조문판 
  • 2019-12-06
  •      습근평 중국 국가주석이 3일 인민대회당에서 "2019종도(從都/임페리얼 스프링스)국제포럼"에 참석한 외국측 래빈들을 회견했다.   습근평 주석은 중국의 국정운영과 안정 도모 현황과 현 국제정세에 대한 견해를 소개했다. 습근평 주석은 올해는 중화인민공화국 창건 70주년이라며 이런 역사적인 해는 언...
  • 2019-12-05
  • 12月3日报道,11月29日,云南11岁退役缉毒警犬尔腾,永远离开了它难舍的战友和眷恋的边检警营。女警车明馨在悼词中写到:“你是我们最亲密的战友和家人,你和我们并肩战斗的短暂岁月却是你的一生。”来源:上观新闻、云南网 尔腾是一只雄性德国牧羊犬,2008年12月出生于哈尔滨警犬训练基地, 2009年9月6日随警犬...
  • 2019-12-05
‹처음  이전 1 2 3 4 5 6 다음  맨뒤›
포토뉴스 더보기
조글로홈 | 미디어 | 포럼 | CEO비즈 | 쉼터 | 칼럼 | 문학 | 사이버박물관 | 광고문의
[조글로]조선족네트워크교류협회(潮歌网) • 연변두만강국제정보항(延边图们江地区国际信息港) •아리랑주간(阿里郎周刊)
地址:吉林省延吉市光明街89号A座9001室 电子邮件: postmaster@zoglo.net 电话号码: 0433) 251-7898 251-8178
吉林省互联网出版备案登记证 [吉新出网备字61号] | 增值电信业务经营许可证 [吉B-2-4-20080054] [吉ICP备05008370号]
Copyright C 2005-2016 All Rights Reserved.